쯔위가 마리텔 다음팟 라이브 방송에서 흔든 대만 국기가 아주 복잡한 사태를 일으키고 있다. 순서를 보면 대만에서 선거가 다가 오면서 이걸 대대적으로 이용해 먹었고 - 중국에서 영역을 넓히고 싶은 대만 출신 연예인이라는 황안이 이를 대대적으로 비판했고 - 그게 중국 안에서 바이럴해 지면서 여론이 들끓게 되었고 - 행사 취소 소문(이건 그냥 미뤄진 걸로)을 비롯해 유플러스 광고 모델 교체 등 현실적인 후발 효과가 나왔다.


자, 여기까지가 사태의 진행 과정이다. 어쩌다 대만 출신 17세 소녀가 한국에서 대만 기를 들었다. 방송에서는 지금까지 아무 생각 없이 쯔위가 나올 때 마다 대만 기를 표시했다. 나를 돌아봐에서도 그랬고 또 무슨 방송에서도 그랬다. 뭐 여러가지 의견이 있을 수 있다. 한국에서도 대만의 독립 국가를 지지하는 사람이 있을 수도 있고, (장사를 해야 한다는 이유로) 중국의 제국주의를 지지할 수도 있고, 국제 관계에 따라 올림픽 위원회가 그랬던 거처럼 새로 만든 깃발 같은 미봉책을 낼 수도 있다. 


여하튼 JYP는 사과문을 냈다. 문제는 여기에 있다. JYP는 모든 책임을 쯔위에게 미루고, 동영상까지 찍어 이 아이에게 하나의 중국을 지지한다느니 하는 사과문을 만들었다. 즉 이 모든 책임을 쯔위에게 돌리고 있다. 기껏 한다는 말이 교육을 시키지 못한 자신의 잘못이라는 거다.



동영상 캡쳐.


저 위의 사건 전개를 보면 알겠지만 쯔위가 잘못한 건 방송국에서 준 깃발을 흔든 거 밖에 없다. 만약 JYP가 제대로 된 회사고 소속 연예인을 보호할 생각이 있다면


* 애초에 대만기를 준 마리텔에게 책임을 넘기던가 - 그들의 잘못이다

* 아니면 이걸 선거에 이용한 대만 정치인들에게 책임을 묻던가 - 그들의 이익에 어린 아이를 이용하지 마라

* 또는 이걸 이용해 먹은 황안에게 책임을 물을 수도 있다 - 비난의 성명을 낼 수도 있고 아예 명예훼손으로 고소할 수도 있다


소속사가 해야할 일은 이 문제를 이렇게 만든 책임자들을 비판하는 거고 그 속에서 저런 아이를 보호하는 거다. 하지만 결국 너도나도 쯔위를 이용만 해 먹었고, 이제는 이 사태의 가장 약자인 쯔위에게 사과를 하게 만들고 있다. 하나의 중국 지지 발언의 의미를 쯔위가 명확히 알고나 있을까? 


저 아이가 대만 독립을 지지하는 지 아닌지는 알 길이 없다. 사실 뭔가 뚜렷한 신념을 가지기엔 너무나 어린 신인 연예인이다. 혹시나 나중에 무슨 생각이 만들어 지고 자신의 나라 문제에 대해 무언가 주장을 할 수도 있다. 그때 가서는 사람마다 쯔위를 지지하거나 아니거나로 갈릴 수는 있을 거다.


하지만 아무리 봐도 지금은 아니다. 저 영상 속에는 그저 소속사에서 너 때매 돈벌이가 망했다고 타박하니까 위에서 시키는 대로 모든 잘못을 혼자 뒤집어 쓴 채 두 나라는 하나를 외칠 수 밖에 없는 저 바닥 최약자의 모습이 있을 뿐이다.

Posted by macrostar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봉명동안방극장 2016.01.22 13:0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렇게까지 커질 일이였나 싶을 정도로 좀 어이없는 사건이였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