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엔이 에이큐브 주식을 7천 주 사들이면서 지분율 70%가 되었고 에이큐브(에이핑크, 허각 소속사)가 로엔의 자회사가 되었다(링크). 더불어 전략적 투자를 결정해 에이큐브의 경영진 교체 없이 운영된다(링크). 예전부터 누차 에이핑크도 큰 레이블 예하로 들어가야 한다고 했고, 또 어딘가에서 노리고 있겠지 했는데 결론은 로엔이 되었다. 이렇게 큐브(현 iHQ)와의 관계는 완전히 사라진 듯. iHQ 루트로 우회 상장한다는 소문도 있었지만 지금 길도 나쁘지 않다.



위 사진은 얼마 전 일본에서 발매된 Sunday Monday 


이건 일단 좋은 일이다. 아주 예전에 시장이 엉망이었을 때는 이익이 나는 가수만 돈을 뿌려가며 빼왔다. 소송이 걸려봐야 자본력이 더 약한 회사는 푼돈이나 건질 뿐이고 결국엔 망하고 만다. 그리고 계약이 끝나고 난 후 소속사를 옮기는 경우도 있다. 이것도 계약금과 케어의 측면에서 연예인 개인으로 봤을 때는 나쁘지 않지만 아이돌처럼 콘셉트가 중요한 경우 유지가 곤란하다. 요즘은 개개인의 능력도 중요하지만 캐릭터, 마케팅, 활동 영역 등도 큰 변수가 된다. 


그렇기 때문에 요새는 이런 식으로 자회사로 편입하는 방식이 많아졌다. 이번 경우도 에이핑크가 로엔 트리 레이블 소속이 되거나 하는 게 아니고 소속은 그냥 지금하고 똑같이 에이큐브다. 단지 회사가 로엔의 자회사가 된 거다. 같은 방식으로 울림(러블리즈)이 SM의, 걸스데이와 EXID가 예당의 자회사로 편입되었다. 이렇게 하면 그룹의 독립성도 어지간히 유지되고, 동시에 마케팅 측면에서는 좀 더 큰 그림을 따라 움직일 수 있다. 


이런 방식은 그리고 좀 더 긍정적으로 볼 수 있는 측면이 있다. 즉 괜찮은 그룹을 만들면 큰 회사에서 통으로 사간다는 시장에서의 믿음은 거대 엔터테인먼트 회사들이 산재해 있는 상황에서도 작은 회사를 런칭 할 수 있는 힘이 된다. 좋은 멤버들을 육성하고, 시장을 제대로 주시하면서 포지셔닝을 하면 되는 거다. 이는 영역만 조금 다를 뿐이지 구글이나 애플에 팔리길 기대하며 기술력 하나만 믿고 벤처 기업을 시작하는 사람들과 비슷하다. 누군가 애써 만들었는데 돈 좀 벌리는 거 같으면 대기업이 같은 걸 시작하든지, 인력과 기술을 빼 가 버리든지...하는 현상이 세간에 번지면 아무도 뭔가 새로 시작하지 않는다. 그런 점에서 한국 엔터 기업들은 현재까지는 나름 괜찮은 루트를 밟고 있다.


여하튼 로엔 예하에 로엔트리(아이유, 피에스타), 스타십(씨스타) 등등이 에이핑크와 한 지붕 아래에 있게 되었다. 물론 뭐 러블리즈와 레드벨벳, 걸스데이와 EXID의 관계를 보면 알겠지만 한 소속사처럼 움직이는 건 아니다. 하지만 적어도 팀 킬 같은 건 안 할 가능성이 높고, 공동의 이익을 위한 콜라보나 교류도 기대할 수 있다.


에큡 사장이 에이핑크를 키워내긴 했지만 그다지 신뢰가 가는 사람은 아니긴 한데(치킨 발언 등 분탕 발언은 결코 잊지 않는다) 여하튼 좋은 그룹을 만들어 낸 사람인 건 분명하니 이 시너지를 어떤 식으로 이용할 지 기대가 된다. 그리고 주식 팔아서 돈이 좀 생겼을 텐데 그거 뭐 하려나. 남 아이돌 그룹 하나 선보이면 괜찮지 않을까? 혹시나 하고 하는 말인데 괜히 청담동에 사옥 올리고 그런 거나 하지 말 길. 아직 그런 거 할 때 아님...

Posted by macrostar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쉬어가는 페이지 2015.11.27 10: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 방식일 수는 있습니다. 하지만 이런식의 경영의 경우에 중소회사들의 경우에야 경영자의 일정지분의 수익 보장등을 통해서 괜찮은 방식일 수는 있지만 엔터산업 전체로 보면 지나치게 많은 군소회사의 난립으로 장기적 투자와 집중을 방해하는 요소가 되기도 하지요. 선택의 방향이야 어느것이 낫다라고 말할 수는 없겠습니다만 이런 방식은 오히려 현재의 주요 기획사들의 경영에는 좋은 방식은 아닐 것입니다. 뭐든지 일장일단은 있지요.

    • BlogIcon macrostar 2015.11.27 12: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사람 빼가던 시절에 비해서는 나아졌다는 뜻입니다. 그리고 뒷 부분은 이해가 잘 안 가는데 대부분의 경우 중소기업이 난립 할 수 있다는 건 시장 상황이 매우 좋다는 의미입니다.

  2. BlogIcon 쉬어가는 페이지 2015.11.27 12: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뭔가 비판 하려던것은 아닙니다^^